연구성과 & News




광주과기원 박사과정에 재학 중인 유미경씨가 2000여편이 발표되는 대형 학회에서 우수포스터상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광주과학기술원(GIST, 원장 허성관)에 따르면 생명과학과 박사과정에서 수학하고 있는 유미경(27, 지도교수 전상용, 사진)씨가 최근 제주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2007년도 춘계 한국고분자학회에서 ‘초상자성 나노입자를 이용한 다중 암 진단기술 개발(Thermally cross-linked superparamagnetic iron oxide nanoparticles (TCL-SPION) as a dual cancer imaging nanoprobe)’ 논문을 발표해 우수포스터상을 수상했다.

유씨의 논문은 이중의 촬영기법을 통해 암을 더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게 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 연구배경 및 목적을 이해하기 쉽게 그림과 간단한 문장으로 설명한 점 그리고  발표자의 태도 및 질문응답정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올해 창립 31주년을 맞은 한국고분자학회는 학술대회에서 매년 2,000편 이상의 논문이 발표되는 대형 학술대회이다.

위로